in

높이 조절 가능한 고양이 밥그릇 비마이펫 아크릴 펫테이블

귀염뽀쨕한데 실용성까지 있다고요?!

비마이펫 펫트리움 펫테이블

요즘 귀여운 거 많이 만나고 있어요

고양이 식기를 고려할 때 높이도 생각해야 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너무 낮은 곳에 식기를 두게 되면 구부린 자세로 밥을 먹게 되어 어깨나 관절에 무리가 갈 수 있기 때문인데요. 송이의 경우 테이블을 사용하긴 했지만 높이가 하나로 고정된 원목 제품을 사용하고 있었어요. ​그러다 보니 인테리어 용으로는 좋지만 청결이나 세심하게 관리해 주기에는 부족한 면이 있었는데요. 그런데 이번에! 높이 조절 가능한 아크릴 펫 테이블을 사용해 볼 기회가 생겼습니다.

그렇게 쏭집사에게 도착한 택배 상자

내부는 정말 간결하게 구성되어 있어요. ​펫 테이블과 높이 조절 막대, 유리그릇 이게 구성의 끝입니다.

먼저 심장 쿵! 하는 아크릴 테이블

으아닛, 이런 귀여움이라니!!!!!

소재가 아크릴인 만큼 세척 및 관리에 정말 편할 것 같았어요. ​지금 사용하고 있는 원목 테이블의 경우 물 세척에 조심스러운 면이 있어서 물티슈로만 살짝살짝 닦아주고 있었거든요.

테이블의 아랫부분은 귀여운 발이 포인트로 딱!!! 너무나도 귀여움!!!!!!!!!!!!​

​뒷면에는 미끄럼 방지용 패드가 부착되어 있어 급히 밥을 먹거나 물을 흘려도 쉽게 밀리지 않을 것 같아요. ​특히나 저는 물그릇으로 사용할 예정이었기 때문에 미끄럼이 덜할 것 같아 너무 만족스러웠습니다.

개인적으로 정말 마음에 든 점은 테이블은 청소가 편한 아크릴로 이루어져 있지만 그릇은 유리로 이루어져 있다는 것이었는데요. ​생식을 주식으로 하는 송이는 열탕소독이 필수거든요. 그렇기에 만약 그릇이 플라스틱이나 아크릴이라면 따로 바꿔줘야겠다 생각하고 있었는데 유리라니! 이거 정말 동물을 키워본 분만 아는! 그런 디테일이잖아요.

이게 바로 찐 집사의 마음!!!!

이게 바로 찐 집사의 마음!!!!

그리고 유리식기는 그림자와 빛이 비치는 모양새로 인해 아이들이 호기심을 자극해 음수량을 늘리는 한 방법이기도 하고요. ​제가 이 식기가 물그릇에 딱!이라고 생각하는 이유 중 하나임.

동봉된 높이 조절용 막대는 위와 아래의 홈 연결을 통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위치에 따라 높이를 8 cm, 11 cm로 변경할 수 있는데, 송이는 8 cm가 딱! 맞더라고요.

8cm로 높이를 맞춘 모습. ​너무 귀엽고 영롱하죠ㅠ

물을 넣어 집에 가져다 두었습니다.​ “투명 아크릴+흰색” 조합이다 보니 인테리어 신경 쓸 것 없이 여기저기 잘 어울리는 것!!! 각진 모양새가 아니고 전체적으로 곡선이 들어가 있어서 그런지 부드럽게 융화되는 느낌이더라고요.

송이는 살짝 경계 중입니다.​ 아, 참고로 유리그릇 안에 저 고양이 얼굴은 제가 따로 넣은 거임. 음수량을 늘려주기 위해 사용하는 송이 주니어예요. 음수량 늘리기 힘들다 힘들어,,,ㅎ

송이와 펫테이블의 친목을 응원하며 간식을 넣어줘 보았습니다.

살짝 친해진 것 같기도,,,?

​여기서 찐 귀여운 포인트!!!!!!!

이렇게 핸드폰을 아래에 대주시면 초 귀여운 먹방을 찍을 수 있다는 거!​ 집사의 본인 집 고양이를 향한 쾌적한 덕질을 응원하는 마음이 느껴지네요♥

아 우리 검은 애옹쓰 넘 귀엽잖아요~~~~​투명식기를 사용해 보니 느껴지는 좋은 점은 일단 급여 체크가 너무 편해요. ​송이가 신장 수치가 살짝 높다 보니 여러 재질의 물그릇을 사용하고 있는데 유리보울이 아무래도 눈에 보이는 게 있더라고요. 송이도 유리 수반 속 물을 가장 선호하는 친구다 보니 자주 애용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부식이나 녹스는 걸 신경 쓰지 않고 청결하게 관리할 수 있어서 정말 좋음.​

이 글은 비마이펫을 통해 제품을 제공받고 작성한 체험단 후기입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작성자: 쏭집사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