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

주인이 구해준 길냥이에게 다가간 강아지..’냥냥펀치 날아와’

[노트펫] 최근 반려견 ‘김애기’의 보호자 은지 씨는

애기와 산책 중에 하수구에 발이 빠질뻔한 길냥이를 도와줬다.

녀석은 은지 씨의 손길이 마음에 드는지 거절하지 않고 무사히 하수구에서 발을 뺐다.

곁에 있던 애기는 자기 일처럼 기뻐하며 녀석을 반겨줬는데.


노트펫에서 더 많은 이야기를 볼 수 있어요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신부님 설교하는데..홍차 우유 핥아먹은 `시강` 고양이

병원 실려간 주인 숨 거둔 줄 모르고 하염없이 기다린 강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