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안아달라고 조르다가 갑자기 망부석된 이유..”집사는 냥이에게 모욕감을 줬어”

 

[노트펫] 집사가 외출하는 줄 알고 안아달라고 조르던 고양이는

 

집사가 거절을 하자 잔뜩 삐져 벽 보는 망부석이 되어 버렸다.

 

취업 준비 중인 집사 욜이 씨는 최근 중요한 시험을 앞두고

 

낮 시간 동안 밖에서 공부를 하다 왔다.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1:28

귀엽고 예쁜 도둑고양이 햇님이.. 빠삐용에 이어 쾌도 루팡인가? The cute and pretty thief cat,Following Papillon, is it Lupang?

병원서 차례 기다리다 냥이에게 발 내민 멍멍이..”무서우니까 잡아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