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동공이 탁하고 벽에 붙어서 이동한다몀…” 고양이 백내장(Cataract)

【코코타임즈】

백내장은 눈의 렌즈 역할을 하는 수정체가 혼탁해져서 사물이 뿌옇게 보이는 현상을 말한다.

고양이는 다행히 사람이나 개에 비해 백내장에 걸릴 확률이 적다. 백내장이 걸리면 육안으로는 절반 이상 진행 됐을 때에야 알아 차리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증상]

눈의 안구가 하얗게 흐려지는 경우와 동공이 흐려지는 경우를 구분해야 한다. 전체 부위인 안구가 흐려지면 각막손상이나 세균감염을 의심하고 후자는 백내장이나 안압이 높아지는 녹내장을 의심할 수 있다.

양쪽 눈 모두가 백내장에 걸린 경우 앞이 잘 보이지 않기 때문에 고양이의 행동 반경이 좁아져 벽을 타고 걷는 경우(벽에 붙어서 이동)가 많다. 놀라거나 흥분하면 갑자기 달리는 등 돌발행동을 하면서 사물에 부딪치고 넘어지는 경우가 발생한다. 

다른 질병 증세처럼 백내장의 경우도 어두운 구석에 웅크리고 앉아 있는 경우가 많아진다. 한쪽 눈만 증상이 있을 경우는 행동에 큰 변화가 없다.백내장으로 진행되기 전에 눈이 붉게 충혈되고 눈곱이 생기며 식욕부진과 열, 구토 등의 증상이 동반되기도 한다.

[원인]

페르시안, 히말라얀, 버만은 선천성 백내장을 앓을 수 있다. 후천성 백내장은 다른 안과 질환이나 당뇨병 또는 외상과 영양불량 등이 원인일 수 있다.

백내장에 영향을 주는 안과 질환으로는 녹내장이나 망막변성 포도막염이 있다. 특정 아미노산 결핍으로 발생할 수도 있다. 균형잡힌 사료를 급여해야 한다.

[치료]

  • 초기에 발견 된다면 병원에서 처방 받은 안약과 내복약으로 치료 한다.
  • 당뇨병이나 포도막염 등 백내장의 원인이 되는 다른 질병을 치료해 준다.
  • 심하게 진행된 백내장이라면 수정체를 적출한 뒤 인공 수정체 삽입 수술을 한다.
  • 수술 후에는 염증이나 감염 방지를 위해 꾸준한 점안액 치료를 해줘야 한다.
  • 백내장은 수술이 가장 일반적인 치료방법으로 알려져 있다.
COCOTimes

COCOTimes

출처 : 클립아트코리아

[예방]

외상으로 인한 백내장 예방을 위해서 될 수 있는 한 실내사육을 한다. 여러마리의 고양이를 기를  경우 궁합이 좋은 고양이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백내장은 다른 안과 질환과 연결 될 수 있기 때문에 평소 눈을 잘 관찰하고 고양이의 행동이 평소와 다르면 정기적으로 동물 병원에서 진찰을 받도록 한다.

백내장은 노화되면 충분히 발생할 수 있는 질환이므로 나이가 들면 조기에 발견할 수 있도록 수시로 눈동자를 관찰한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 기사는 (주)헬스조선 『펫진』과의 콘텐츠 협약에 의해 제공되고 있습니다.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이것이 본투비 하트♥ ‘,타고난 하트 코로 멍집사들 덕통사고 일으킨 달마시안 강아지

【일본통신】도쿄의 냥이 전문 ‘트리머'(Trimmer)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