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강아지 유산균 일동제약 비오비타 프로바이오틱스 면역력을 부탁해

강아지 유산균 일동제약 비오비타 프로바이오틱스, 면역력을 부탁해 !!

얼마 전에 꼬망이가 장염으로 며칠 고생하면서 유산균의 중요성을 더더욱 실감하는 요즘 .. ㅠㅠ 병원에 입원도 했다가 퇴원 후 꾸준하게 처방식과 약을 먹으면서 설사를 하던 게 어느정도 잡히긴 했지만, 기본적인 위와 장 건강 자체를 자체를 튼튼하게 해 주는 것이 중요하니 꾸준하게 케어해줘야겠더라고요. ​​​

그렇게 해서 선택한 이번 강아지 유산균은 바로 일동제약 비오비타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 ​일동제약에서 나온 제품인데다 비오비타는 아이들의 장 건강을 위한 유산균으로 유명하다보니 소중한 우리 강아지를 위한 펫유산균으로도 믿음이 갔어요. ​반려견용 외에 반려묘용도 따로 나오고 있으니 냥집사분들도 맞는 걸로 구매 및 급여가 가능합니다.​​​​

우리 댕댕이 첫 유산균’이라는 타이틀처럼 생후 2주가 지난 어린 강아지에게도 급여 가능한 영양제에요. 보통 강아지 영양제는 1살 이후 성견이 되었을 때 급여하는 게 일반적이지만 면역력이 좀 약하거나 건강이 우려되는 경우라면 수의사분과 상의 후 일찍부터 급여를 하는 것도 괜찮습니다. ​​​​​

반려견은 장에 면역 세포 대부분이 존재하기 때문에 체내 유해균이 증가하면 그만큼 면역력이 떨어지고 질병에 노출될 확률이 높아진다고 해요. 그래서 꼭 설사나 변비 등의 배변 문제가 아니더라도 미리 강아지 유산균은 꾸준히 챙기는 것이 중요해요.​꼬망이도 일찍부터 먹이다가 입이 워낙 짧아서 사료와 간식 먹이는 것만도 바쁘다보디 영양제의 급여를 잠깐 소홀히 했었는데, 아이가 아프고 나니 정신이 번쩍 들더라고요. 이젠 절대로! 매일 매일 빼 먹지 않고 급여하려 노력 하고 있어요 ㅠ_ㅠ ​​​

패키지에 따로 급여량이 적혀있지 않아 아쉬웠는데, 찾아보니 5kg 미만 강아지는 1일 1회 1스푼 권장, 5kg 이상 강아지는 1일 2회, 1스푼 주면 된다고 해요. ​어린 반려견 or 처음 급여하는 경우라면 새로운 유익균이 들어가게 되면서 설사가 나올 수 있기 때문에 처음에는 권장량의 1/3 – 1/2 정도로 시작 후 변 상태에 따라서 점차 그 양을 늘려서 정량으로 급여해 주면 됩니다. ​​​​

보관방법은 서늘한 장소에 두면 되고 개봉 후에는 3개월 내 급여해 주는 것이 좋아요. ​​​

반려동물 장 건강에 최적화된 生낙산균, 유산균, 소화균 등의 프로바이오틱스를 함유하고 있어서 강아지 설사나 장염으로 고생했다면 딱이겠더라고요.​ 다양한 프로바이오틱스 + 유익균의 먹이 프리바이오틱스 + 4세대 포스트바이오틱스 + 초유 및 비타민 황금배합 으로 이루어진 최강 조합의 영양제라 할 수 있어요.

여기에 보존제나 이산화규소, 착색료, 인공감미료, 합성향료, 스테아린마그네슘, 히드록시프로필메탈셀룰로스 등 7가지 합성 첨가물은 無첨가라 안심할 수 있었어요.​​​​

박스 안에는 스푼이 동봉되어 있어서 이걸로 편하게 개량하여 반려견 체중에 맞춰 급여를 해 주면 됩니다. ​중국과 일본산 원료를 넣지 않고 국내산 및 유럽산 프리미엄 원료 사용으로 선호도 조사에서도 90% 이상 만족했다는 결과를 얻었다고 하던데, 저 또한 급여해 본 결과 아주 만족스러웠어요 :)​​​​

그리고 분말 가루가 아닌 이렇게 과립 형태로 되어 있어 가루날림이 적더라고요. 꼬망이는 덩치가 작은 소형견이라 하루 한 스푼으로 OK ! ​​​​

장염은 이제 다 나았지만 위와 장이 약해진 상태라 아직은 처방식 습식캔과 일반 사료를 반반 섞어서 급여하고 있어요. 그래서 이 날의 식사는 a/d 캔을 물과 섞어 갈아준 뒤 여기에 비오비타 프로바이오틱스 한 스푼을 뿌려주었어요. 과립 타입이라 물에는 잘 녹지 않으니 사료나 습식 간식, 츄르 등에 섞어서 주시는 게 좋으니 급여 방법 참고 하세요 ~ ! ​​​

몸이 아프고 나니 더 응석쟁이가 된 꼬망이 ㅠㅠ 근데 사람도 몸이 아프고 나면 기력이 떨어지고 괜히 응석도 부리게 되듯이 댕댕이들도 똑같더라고요 ㅠㅠ​​​

꼬망이는 처음에 2/3 스푼을 급여해 보았는데 기호성, 배변상태 모두 좋아서 다음날부터 바로 그냥 한 스푼의 정량을 주었는데, 역시나 배변상태가 괜찮더라고요.​​​

가루가 아닌 과립형태라 혹시 이것만 골라 뱉어내거나 하진 않을까- 걱정도 했는데 다행히 편식하는 것 없이 비오비타 프로바이오틱스도 아주 잘 먹어서 안심 !! ​하루 한 스푼씩, 며칠 급여해 본 결과 정상변을 꾸준히 잘 봤고 배변 상태가 좋아서 진짜 만족스럽고 다행이다 싶었어요. 앞으로는 빼 먹지 않고 쭉 줄게 !! ​​​​

장염에 걸린 후 배변이 어느정도 잡히긴 했지만 한 번씩 무를 때가 있어 걱정이었는데, 비오비타펫 프로바이오틱스 급여 후에는 다행히 색상과 단단한 정도가 모두 정상이었어요. 한 번 약해진 장기는 금방 회복이 어렵고 면역력과도 직결되는 게 장 건강이니 앞으로도 강아지 유산균은 매일 매일 챙길 예정 ! ​반려견의 설사나 변비 등으로 고민인 견주 분이나 면역력과 건강을 미리 챙기고 싶은 분들이라면 일찍 꾸준히 챙기시는 걸 추천드려요 :-)​​​​​

이 글은 비마이펫을 통해 해당 브랜드의 제품을 제공받고 작성한 체험단 후기입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작성자: 엘리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