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VIP동물의료센터, 입양센터 세울 ‘학사모’에 2천만원 기부

VIP동물의료센터, 입양센터 세울 ‘학사모’에 2천만원 기부

VIP동물의료센터(대표원장 최이돈·사진 왼쪽 3번째) 청담점이 개원 1주년을 기념해 동물입양센터를 세우려는 ‘학사모'(학대견을 돕는 사람들의 모임)에 기부금 2천만원과 반려동물 사료를 전달했다.

학사모는 지난 2019년부터 학대 받는 강아지, 고양이를 구조해 치료하고 입양 보내는 일을 하고 있다. 최근에는 경기 양주시에 동물입양센터 건립을 위한 ‘미니빌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24일 VIP동물의료센터는 서울 강남구 ‘놀로’에서 진행한 1주년 기념 행사에서 학사모(대표 차성경)에 2천만원과 반려견 사료를 전달했다. 최근 치료를 받다 하늘나라 무지개다리를 건넌 강아지 ‘빵꾸’네 가족들이 다른 반려동물들 위해 써달라고 요청한 기부금과 VIP동물의료센터 기부금을 합친 것.

또한 VIP동물의료센터 청담점을 내원하는 다른 보호자 26명의 후원에다 제일사료의 기증분을 합해 ‘벨릭서’ 사료 200kg도 함께 기부했다.

최이돈 VIP동물의료센터 원장은 “소외 받는 동물들을 위해 정성을 모아주신 청담점 보호자분들과 이런 좋은 자리에 힘을 실어주신 제일사료 조우재 수의영양연구소장<아래 사진 왼쪽에서 3번째>께 감사하다”며 “앞으로 학사모를 통해 더 많은 생명이 구조되고 새 가족을 만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VIP동물의료센터 청담점이 24일 개원 1주년을 기념해 학사모에 기부금과 반려동물 사료를 전달했다. © 뉴스1 최서윤 기자

비마이펫배너광고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