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SUB)발톱 깎기를 보면 발을 숨기는 강아지

발톱 깎으려다 꼬물이한테 맞는 줄 알았어요..;;(땀 삐질 삐질)
I thought I was getting hit by Kkomul when I was trying to cut his toenails..;; (sweating)
▶Instagram: @kko.kko.nut

♥꼬꼬넛 프로필
★꼬물_첫째
성별 : 남아
나이 : 2016.10.30
장래희망 : 피카츄(몸통박치기가 특기)
특징 : 돼지일지도 모름
★꼬북_둘째
성별 : 남아
나이 : 2016.12.07
장래희망 : 첫째(욕심 많은 형을 이길 때까지)
특징 : 귀찮은 소리에 귀를 닫음
★도넛_셋째
성별 : 여아
나이 : 2017.03.09
장래희망 : 엄마 껌딱지(자석처럼 붙고 싶어!)
특징 : 장난감을 잘 숨김

♥The profiles of KKOKKONUT
★Kkomul_the eldest
Gender : Male
Age : 2016.10.30
Future dream : Pikachu (body-butting)
Feature : Maybe a pig
★Kkobuk_Second son
Gender : Male
Age : 2016.12.07
Future dream : The first son(until he wins his brother)
Feature : Close its ears to the unpleasant sound
★Donut_the youngest
Gender : Female
Age : 2017.03.09
Future dream : Glued to mom(Want to be attached like magnet!)
Feature : Hide toys well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샤워하는 집사 발밑으로 뛰어든 아기 고양이 ‘흠뻑’

명절 처음보낸 강아지 눕방 ʕ•ᴥ•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