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4. 아침 일과다냥!

유채는 아침마다 집사가 나갈준비를 할 때 마다 옆 상자에 와서 늘 집사를 지켜본답니다.☺️♥️
그러면 집사는 유채의 눈빛을 느끼고 무릎에 앉혀두고 마저 준비를 하게되요..😚

작성자: 뮤나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45 points
Upvote Downvote
댓글을 남겨주세요
  1. 귀염둥이 우리 유채~!~!! 아침에 집사 힘내라고 북돋아주는거니?! 정말 대견하구나 집사님 부럽네요 저도 아침마다 고양이를 쓰다듬어주고싶어요 부럽부럽😽

  2. 아이구 우리 겸둥이 유채~~ 잘 때 옆에 있는거는 장난감 인가요?ㅎㅎ 유채가 장난감도 좋아하고 뮤나님도 좋아하나봐요~~^^무릎냥이 있는 삶 너무 부럽습니다. 전생에 무슨일을 하셨길래 이런 복을 받는지.. 오늘도 잘 보고가요~~오늘따라 유채의 노란색 털이 귀엽군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3. 여기가 어디냥?

5. 집사 힘내라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