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할많하않’ 말은 안 해도 불만 가득한 댕댕이들

 

세계적인 소셜 커뮤니티 레딧에는 ‘너네 집 댕댕이 문제 있니’라는 게시판이 있습니다. 누가 봐도 흥미롭고 노골적인 제목인데요.

사진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01. 심란하거든

 

batch_01.jpg

 

우리 집 강아지는 짖을 때마다 웃는 표정을 짓습니다.

화난 거야. 기분 좋은 거야. 둘 다 느낄 순 없다구.

‘사랑하는 사람이지만 깨물고 싶을 때가 종종 있어. 내맘이 지금 그래.’

02. 박수를 쳐야 풀리는 마법

 

batch_02.jpg

 

얘는 내 관심을 끌고 싶을 때마다 가구를 깨물고 그 자리에서 꼼짝하지 않아.

눈동자는 끝까지 날 따라다니는 게 킬링 포인트지.

‘자. 어서 박수를 치면서 놀아달라구!’

03. 임자, 해봤어?

 

batch_03.jpg

 

한 마리가 벽에 앉기 시작하더니 다른 한 마리가 따라 하기 시작했어요.

너네 도대체 왜 그렇게 앉는 거야.

‘너도 해보면 알어.’

04. 선 넘네

 

batch_04.jpg

 

산책 나가는 줄 알고 신난 녀석을 동물병원에 데려갔다. 

‘잠깐만요. 이건 좀.’

05. 빅브라더

 

batch_05.jpg

 

여자친구 집에서 똥 싸는 중인데 녀석이 뚫어져라 쳐다보네.

화장실까지 따라와 감시하는 건 인권침해야.

‘닥치고 빨리 싸고 꺼져… 그르릉…’

06. 껍질에 살점 좀 남겨줘

 

batch_06.jpg

 

보다시피 사과를 깎을 때마다 일어나는 일이야.

오해하지 마. 난 이렇게 하라고 시킨 적 없다?

‘집사야. 사과 깎는 솜씨가 훌륭하네. 열받게.’

07. 물고문

 

batch_07.jpg

 

녀석은 목욕만 하려고 하면 항상 이런 자세로 절망하고 있더라.

울다 지친 모습 같아서 마음이 아퍼.

‘알면 물 좀 잠가…’

08. 전쟁과 평화

 

batch_08.jpg

 

목욕시키는 건 녀석들에게도 우리에게도 전쟁이지.

‘제발 제발 제발. 제발.’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레딧/Whats Wrong With Your Dog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마이펫배너광고

작성자: 꼬리스토리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