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트와이스 모모, 반려견 ‘부’와 알콩달콩 일상 공개..”예쁘게 잘 키울게요”

[노트펫] 그룹 트와이스 멤버 모모가 SNS를 통해 반려견 부와의 알콩달콩한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10일 모모는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에 “원스들한테 할 말이 있어용!”으로 시작하는 글과 함께 사진 몇 장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얼마 전 모모의 가족이 된 강아지 부의 모습이 담겼다.

연갈색 털과 쫑긋한 귀가 매력 포인트인 부는 다채로운 표정과 포즈를 선보였다.

부는 호기심 가득한 눈빛과 개구진 행동으로 팬들의 엄마 미소를 자아냈다.

모모는 금방이라도 꿀이 떨어질 것 같은 눈빛으로 부를 쳐다보는가 하면 입을 맞추거나 꼭 껴안으며 애정 표현을 했다.

인스타그램을 통해 모모는 “사실 소중한 생명이어서 공개할지 말지 많이 고민했지만 그래도 원스들한테도 자랑하고 싶고 보여주고 싶었어요”라며 “이름은 부예요”라고 말했다.

이어 “부 예쁘게 잘 키울게요”라며 “예쁜 부 찍으면 가끔 올려도 돼용?”이라고 덧붙였다.

해당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뽈록 배 실화일까 해롭다 너무 귀야움”, “행복하게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군요~”, “너무 귀여워 특별한 매력이 있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반가워했다.


노트펫에서 더 많은 이야기를 볼 수 있어요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강다니엘, 반려묘와 함께한 달달한 근황 공개

가족사진 촬영 거부하며 자리 뜨는 고양이 붙잡은 리트리버..”같이 찍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