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테리어계의 어르신- 케른 테리어(cairn terrier)

【코코타임즈】

케른 테리어(cairn terrier)는 스코틀랜드의 스카이 섬 출신으로 모든 테리어의 시작이 되는 아주 긴 역사를 가진 품종이다. 15세기 무렵부터 암굴에서 여우를 잡는 여우 전용 사냥견이었으며, 여우 외에 오소리, 산고양이, 수달 등의 사냥에도 이용되었다.

영국에 사는 테리어 중 가장 인기가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케른 테리어를 자랑스럽게 생각한 제임스 1세(1566~1625년)는 이 개를 프랑스 왕실에 선물로 전할 당시, 두 척 이상의 배에 나누어 태우라 명 했을만큼 애정이 깊었다고 한다.

이토록 사랑하던 테리어였지만, 당시까지도 명확한 견종 명은 지어지지 않았으며, 도그쇼 참석에 필요한 자료 정리를 위해 이름을 급하게 지을 수 밖에 없었다고 한다.

스코틀랜드를 상징하는 지명을 붙여 이름을 지어주고 싶었지만, 이미 다른 견종들이 적당한 이름을 모두 사용하고 있었기 때문에 적석을 의미하는 케른을 앞에 붙여 케른 테리어가 된 것이다.

우리에게는 매우 친숙한 오즈의 마법사에 나오는 주인공 도로시의 애견 토토로 유명한 품종이기도 하다. 영국애견가협회(UKC)에서는 1912년에, 미국애견가협회(AKC)에서는 1913년에 공식 인증을 받았다.

케른 테리어는 여우를 잡는 사냥견들 중 체구가 가장 작았다. 길고 뻣뻣한 털은 머리 쪽으로 특히 길게 나 있으며, 잔털은 촘촘하고 부드럽다. 털 색깔은 검은색, 옅은 갈색, 회색, 크림색, 붉은색 등 흰색을 제외한 모든 색이 허용되며, 주둥이와 귀는 몸통보다 어두운색을 가진 특징이 있다.

귀는 작고 끝이 뾰족하며, 꼬리도 짧고 곧게 서 있다. 일주일에 한 번은 죽은 털을 제거해주는 빗질이 필요하며, 목욕을 자주 하게 되면 케른 테리어 특유의 거친 털이 부드럽게 변할 수 있어 쇼에 적합지 않아지므로 몇 달에 한 번씩 해주는 것이 적당하다. 하루 두 번 40분 정도의 운동을 필요로 한다.

COCOTimes

COCOTimes

테리어의 특성상 땅파기를 좋아하고 유난히 물고 뜯는 것을 좋아해 실내견으로 키울 경우 어려서부터 체계적인 훈련은 반드시 필요한 부분이 되겠다.

주인에 대한 충성심이 뛰어나고 대체적으로 사람을 잘 따르는 편이지만 재롱과 애교는 많지가 않다. 호기심과 활력이 넘쳐서 뭐든 하고 싶어 하며 독립심도 강하다. 케른 테리어의 평균 수명은 12~14년이다.

[건강 체크포인트]
안과와 피부 질환, 무릎 탈구와 슬개골 탈구의 유의 사항이 있다.

[요약]
원산지 : 영국
성격 : 영리하고 활발하며, 사람을 잘 따른다.
크기 : 22~30cm 전후
체중 : 5.5~6.5kg 전후
인기도 : AKC 기준 : 70위
스탠리 코렌 박사 저서 ‘개의 지능(The Intelligence of Dogs)’ 기준 순위 : 정보 없음

[이미지 출처 : 기사 상단부터 순서대로]
출처 1 : by Fabienne Cusenier,flickr(All Rights Reserved)https://www.flickr.com/photos/fabi-cusenier/49131600117
출처 2 : 클립아트코리아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 기사는 (주)헬스조선 『펫진』과의 콘텐츠 협약에 의해 제공되고 있습니다.

코코타임즈에서 더 많은 이야기를 볼 수 있어요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호랑이의 매력? 눈 마주쳐보면 알아요

강아지가 비행기타고 유럽여행하면 벌어지는일!! 순무X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