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지구 반대편에서 슈퍼스타가 된 햄스터

히라타 유카 씨는 어느 날 텅 빈 햄스터 집을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사랑하는 햄스터가 집을 탈출한 것인데요.

걱정스러운 그의 표정은 곧 웃음으로 바뀌었습니다.

batch_01.jpg

집을 탈출한 햄스터가 바로 근처 벽에 붙어있었던 것이죠!  히라타 유카 씨는 “나쁜 햄스터 같으니라고”라는 설명과 함께 녀석의 모습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했는데요.

녀석의 포즈는 곧 수많은 명짤을 탄생시키게 됩니다.

batch_02-1.jpg

스모 선수와 대결하는 햄스터.

batch_02-2.jpg

그리고 유명한 광고죠? 액션 배우 ‘장클로 반담’이 출연한 볼보 광고 패러디.

batch_02-3.jpg

심지어 녀석의 뒷모습이 담긴 라떼 아트도 나왔습니다.

batch_03.jpg

그런데 놀랍게도, 유카 씨가 인스타그램에 개인적으로 공유한 사진이 트위터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고, 그 인기에 힘 입어 7월 한 해외 언론사에 소개되기까지 했는데요.

하지만 아직 팔로워가 279명밖에 안 되는 유카 씨는 자신의 햄스터가 지구 반대편에서 얼마나 유명한지 아직 체감하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이에 한 해외 유저가 댓글을 통해 “당신의 햄스터는 지금 트위터에서 엄청난 슈퍼스타이다”라고 알려주기도 했는데, 아직까지 그의 답변은 달리지 않은 상태입니다.

해외에선 귀여워서 난리라고 하는데, 정작 지구 반대편 유카 씨의 인스타그램은 조용하다니 웃음이 나오는군요!

글 제임수

사진 인스타그램 @rtkp34


꼬리스토리에서 더 많은 이야기를 볼 수 있어요

작성자: 꼬리스토리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숨바꼭질하다 거울 속 주인 보고 혼란스러워하는 인절미..’댕청미 폭발’

강기영, 출장 중 반려견 ‘푸푸’와 영상통화..”가족 모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