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

음악이 반려동물 마음도 어루만질 수 있을까?

【코코타임즈】

개를 진정시키기 위해 특별히 제작된 음악이 있습니다. 이 음악은 gnash(Garrett Charles Nash)라는 뮤지션이 제작했습니다. 그는 미국의 가수, 작곡가, 래퍼로서 “i hate u, i love u”라는 노래로 가장 잘 알려져 있습니다.

그는 어느 날 한 여성에게 메일을 받았습니다. 그녀는 데이지라는 푸들을 키우고 있었습니다.그녀가 키우는 데이지는 항상 예민하고 긴장된 모습을 보이고 있었습니다. 그녀는 데이지를 진정시키기 위해 약을 처방받기도 했지만 한계가 있었습니다. 그녀는 레게 음악이 개를 진정시킬 수 있다는 기사를 그에게 보여주며 반려견을 위한 음악을 제작하는 것을 제안했습니다.

그는 그 기사를 읽고 큰 흥미를 느꼈습니다. 그는 데이지 연구자들에게 전화하여 더 많은 정보를 찾아보겠다고 언급한 뒤 “데이지를 위해 이 음악을 썼으며, 그녀의 개뿐만 아니라 다른 개들에게도 효과가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습니다. 데이지는 구조견이었고 집에 있을 때 불안 문제를 일으켰습니다.

gnash는 레게 같은 음악이 개를 진정시킬 수 있다는 생각으로 시작했지만 많은 시행착오를 통해(테스트 대상으로 데이지 사용) 간단한 배열과 반복 같은 특정 음악 요소가 가장 큰 진정 효과를 발휘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독창적인 프로세스와 “Song for Daisy”를 제작하게 된 여정을 담은 비디오를 게시했습니다. 영상의 마지막에는 그가 보호소의 개들을 위해 음악을 연주했을 때의 효과를 보여주는 매력적인 모습을 보여줍니다.

15분 이상의 다소 긴 이 음악은 비록 데이지에 대한 관찰과 개 보호소에서의 우연한 관찰 외에 추가적인 다른 개에게 작곡의 효과에 대한 실제 연구는 수행되지 않았지만 충분한 효과를 보였습니다.

gnash는 이 프로젝트에 대해서 “나는 개들(내가 시작했을 때 적당히 흥분된 상태에 있었음)을 위해 이 녹음을 진행했고 음악이 켜져 있는 동안 그들은 상당히 침착해 보였다.”라고 말했습니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코코타임즈에서 더 많은 이야기를 볼 수 있어요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3:02

강아지 치즈케이크 먹방 Cheescake MUKBANG eating show

EP.14 모찌야 뭐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