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운전 똑바로 해! 매너 없는 차량에 화난 댕댕이

가끔 보행자 신호에도 횡단보도를 지나치는 매너 없는 차량들이 있습니다. 얼마나 급하다고 사람들을 불쾌하게 만들면서까지 신호를 위반하는 걸까요?

그리고 이 매너 없는 차량을 보면 버럭 화내는 댕댕이가 있습니다!

batch_01.gif

그루지야의 수도 바쿠미에 사는 베카 씨는 며칠 전 신기한 광경을 목격했습니다.

사람들이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는데 웬 개 한 마리가 사람들을 따라 함께 길을 건너고 있었습니다. 그때 한 차량이 살짝 움직이자 개가 무섭게 짖으면서 운전자에게 경고 신호를 보냈습니다.

“개는 마치 ‘꼼짝 마!’ 하고 화내는 것처럼 보였어요.”

batch_02 copy.png

사람들이 무사히 건너간 것을 확인한 개는 잠시 엎드려 쉬다가, 아이들이 횡단보도를 건너자 다시 뒤따라 걸었습니다.

그런데 또 그 짧은 순간을 참지 못한 운전자가 속도를 높여 횡단보도를 통과하자, 화가 머리끝까지 난 개가 차량을 뒤따라가 가며 경고했습니다.

batch_03.png

베카 씨는 이 기특하면서도 신기한 광경을 카메라에 담아 페이스북에 올렸고, 사람들을 보호하는 개의 영상은 그루지야 내에서 큰 주목을 받게 되었죠.

여러 지역 신문사와 방송국이 현장에 찾아 소식을 전하며 개의 유명세는 전국에 퍼지기 시작했습니다!

batch_04.png

그루지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녀석은 몇 년 전부터 갑자기 나타난 떠돌이 개로, 정확히 언제부터 이런 행동을 시작했는지 또 그 이유가 무엇인지는 아무도 모른다고 전했습니다.

주민들의 취재 결과, 지역 봉사단체가 녀석을 돌본 적이 있으며 그때 이후로 봉사단체가 하는 행동을 보고 따라 하거나 자발적으로 돕는 게 아닌가 하는 추측만 할 뿐이었습니다.

batch_05.jpg

기특한 행동이긴 하지만, 한편으론 조금 위험해 보이기도 하는데요.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보호자를 만나 안전하게 생활했으면 좋겠습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작성자: 꼬리스토리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