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아침 일찍 출근 준비하는 집사를 본 고양이 '출근 반대하며 찡찡'

[노트펫] 최근 집사 혜민 씨는 일 때문에 바빠져서 일찍 나가고 늦게 집에 들어오는 생활을 하게 됐다.

이로 인해 고양이 ‘해준이’는 불만이 많아졌다고. 평소처럼 나갈 준비를 하고 있었던 집사 혜민 씨.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