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밥먹을때 편한 강아지넥카라 비마이펫 도넛넥카라 추천

​안녕하세요. 봄이엄망비니다 : – ) 얼마전에 위생미용을 다녀왔는데, 발가락사이에 상처가 조금 생겼더라고요. 따거운지 간지러운지 자꾸 발가락 사이를 핥더라고요.​상처난 부위를 자꾸 핥게되면 세균감염이 생길 수 있어서 강아지넥카라를 알아봤어요. 봄이는 체구가 작다보니 가벼운 넥카라를 찾다가 비마이펫도넛넥카라로 주문했어요.​

​강아지넥카라도 강아지체구에 맞게 사용해야 불편함없이 사용할 수 있어요. 봄이는 3kg가 안되는 작은 말티즈라서 비마이펫 도넛넥카라 S사이즈 주문!사이즈마다 무게는 조금씩 다르지만, 80g 정말 가벼워요​

​귀여운 도넛 디자인도 한몫하죠! 강아지 중성화를 하고 나서 강아지넥카라를 제일 많이 사용하는데, 넥카라를 착용할 때 불편함이 없는게 좋더라고요.​

​똑똑한 강아지친구들은 벨크로 넥카라를뜯는 경우도 있는데, 벨크로 하고 강아지의목 부분에 맞게 조절해주는 끈이 있어서 강아지가 스스로 풀 수는 없는 제품이예요.​

​강아지넥카라 아래쪽에 오픈되어 있기 때문에 넥카라를 착용시키기 편해요. 벨크로의 소음이거의 없기 때문에 강아지도 거부반응 없더라고요.​

​비마이펫 도넛넥카라는 벨크로 소음, 까끌거리는부분이 없어서 마음에 들어요. 강아지의 털이 엉켜붙거나 벨크로 떼는 소리로 놀래키지 않겠더라고요.​

​봄이는 물 먹을 때, 목에도 물이 흥건할만큼 물을 많이 튀면서 먹는 편인데, 도넛넥카라생활방수기능이 있어서 오염이 적어서 만족해요.​

​물을 부어보니 스며들지 않고 맺혀요.툭툭 털어내면 물에 젖은 부분없어서 만족 !​

​발가락 사이에 미용상처가 나을때까지는강아지넥카라를 착용하고 생활하려고 해요.낑낑거리거나 딱히 불편해하지 않았어요.​

​강아지중성화수술 등이 있을 때 어쩔 수 없이강아지넥카라를 착용해야 하는데, 제일 중요한부분은 강아지가 불편하지 않게 식사할 수 있느냐인 것 같아요. 강아지넥카라 착용도 해야하는데, 밥도 제대로 못먹으면 얼마나 스트레스 받겠어요​

​밥 먹을 때는 강아지넥카라를 뒤집어주면 턱받이 기능도 되고 강아지가 불편하지 않게 식사할 수 있어서 좋아요. ​

​비마이펫 도넛넥카라의 벨크로를 조절하면 강아지 넥카라 각도를 조절할 수 있구요. 봄이는혀가 길어서 안쪽 벨크로는 하지 말아야겠어요ㅋㅋ​

​여름되니 혀를 더 길게 빼고 있는 봄이..에어컨 틀어놨는데, 더운척하지므르..진쫘!!​

​봄이 혀 넣어! 말하면 혀를 넣어요 ㅋㅋ 봄이 도넛 너무 귀엽고 웃기네요 : )​

​밥이나 간식을 먹을 경우에는 넥카라를 뒤집어주면 밥먹기 편하기 때문에 만족하고 사용하고 있어요. 강아지넥카라가 필요하시다면 비마이펫 도넉 넥카라 추천해드리고 싶어요 : )

이 글은 비마이펫을 통해 제품을 제공받고 작성한 체험단 후기입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작성자: 봄이엄마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