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더 귀여운데? 망한 고양이 사진을 공유하는 집사들

 

만세 부르는 양팔, 살짝 벌어진 입 그리고 새근새근 나오는 콧바람. 낮잠에 빠진 귀여운 고양이들의 얼굴을 본 집사들은 이 완벽한 모습을 담기 위해 카메라를 꺼냅니다.

그런데 잠에서 깬 녀석이 카메라를 든 집사를 보고 깜짝 놀라 이상한 사진이 찍혀버리고 말았습니다. 집사는 어쩔 수 없이 삭제 버튼으로 손이 향하는데요. 앗 잠깐만요.

트위터엔 망한 고양이 사진에 환장하는 사람들이 있는데요. 그대로 올려 보는 건 어떨까요? 해시태그 #Unflattering Cat Photo Challenge만 붙이면 되거든요!

01. 이렇게 웃으면 될까

 

batch_01.jpg

 

꼬리스토리 친구 중에서도 여자들 시선만 의식하면 이렇게 웃는 친구가 있습니다. 너무 잘 보이고 싶은 마음에 어색한 미소가 나오게 된 것이죠.

와우. 더 못생겨졌구나 친구야.

02. 현기증 난단 말이에요

batch_02.jpg

 

집사가 혼자 과자를 먹으며 TV를 보는데 녀석이 바닥에 드러눕더니 소란을 피웁니다. 심지어 이상한 옹알이도 내뱉으며 앙탈이 심해지는데요.

잠시 후, 벌떡 일어나 째려보곤 방으로 돌아갔어요.

03. 나비야 이리 온

 

batch_03.jpg

 

고양이가 집안에 날아든 나비를 호기심 가득한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어요. 그 모습이 너무 사랑스러워 카메라를 들었는데요.

아차! 그만 본성이 찍히고 말았어요.

04. 슉- 슉-

 

batch_04.jpg

 

고양이의 배 아래로 스마트폰을 집어넣어 몰래 굴욕삿을 찍어 보았어요. 하지만 굴욕 사진이라기엔 너무나 귀엽고 완벽한 사진인데요?

따뜻한 콧바람이 뺨에 느껴지는 것 같아요. 슉- 슉- 

05. 놀랬잖아

 

batch_05.jpg

 

상자에서 편히 쉬고 있는 고양이에게 카메라를 들이밀었어요. 깜짝 놀란 녀석이 상자를 차며 고개를 홱 돌렸는데요. 짓눌린 뒤통수, 당황하는 저 표정!

아주 마음에 들어요. 사진 한 방 더 갈게요.

06. 프로의 향기

 

batch_06.jpg

 

야생동물 사진작가는 원하는 장면을 담기 위해 몇 시간 동안 숨죽이고 가만히 대기하곤 합니다. 원하는 단 한 컷을 렌즈에 담기 위해서요. 정말 대단하지 않나요?

이 사진을 촬영한 집사도 그랬대요.

07. 그래 이거야!

 

batch_07.jpg

 

이게 정말 망한 고양이 사진 다운 사진 아니겠어요? 어휴. 못생겼다. 아주 완벽하게 못생긴 고양이에요. 하지만 왜일까요.

이 못생긴 녀석에게 자꾸만 가슴이 설레어요.

08. 화가 난다아

 

batch_08.jpg

 

집사가 분명 손잡이를 이렇게 돌리면 열렸던 것 같은데. 아무리 따라 해봐도 문이 열리지가 않아요. 아오 열받아. 그런데 뒤돌아보니 집사가 끅끅거리며 웃고 있어요.

보고만 있었냐 집사아!

09. 이 집 맛집인데!

 

batch_09.jpg

 

요리가 어찌나 맛있던지 그만 순식간에 먹어치우고 말았어요. ‘한 그릇 더’를 애타게 외쳐보지만 아쉽게도 집사는 다음 식사 시간 때까지 그럴 생각은 없어 보여요. 하지만 걱정 말아요.

얼굴에 붙은 것만 떼어먹어도 반 그릇은 더 나올 것 같아요.

10. 말이 심하시네요

 

batch_10.jpg

 

꼬리스토리가 머리를 깎고 친구들을 만나러 갔다가 ‘껍데기 벗긴 츄파춥스다’라는 말을 듣고 절망에 빠진 적이 있어요. 애써 웃으며 넘기려고 하는데 카메라를 꺼내 드네요? 이젠 더 이상 참을 수 없어요.

‘뭐 인마 다시 말해 봐’

딸기맛이면 봐줄게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꼬리스토리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직원 위해 프린트기 고치러 온 고양이 선배님..’고참포스 뿜뿜’

UC데이비스, “어미 잃은 새끼 고양이, 스트레스 더 받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