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냥이가 자꾸 눈을 비빈다면?

【코코타임즈】

고양이는 눈 안에 이물질이 들어가면 눈을 비비고 긁는다면?

계속 놔두면 눈물이 과도하게 나고, 충혈되고, 붓는 증상이 생길 수 있다. 각막염이나 결막염으로 이어질 우려도 있다. 따라서 고양이가 눈을 계속 비비면 반려인이 빨리 조치를 취해야 한다.

고양이가 눈을 자꾸 비비면 우선 고양이를 달래 조심스럽게 안아 눈을 살피자. 눈에 이물질이 들어간 것이 확인됐어도 즉시 제거하지는 않는다. 잘못하다간 각막에 상처를 입히거나 극단적인 경우 실명으로 악화될 우려가 있다.

일단 고양이가 눈을 더 비비지 못하게 하기 위해 이물질이 들어간 눈과 같은 쪽 앞발 발톱에 붕대를 살짝 감는 게 좋다. 그래도 계속 눈을 비비면 엘리자베스 카라를 만들어 씌운다.

COCOTimes

엘리자베스 카라는 큰 원 모양으로 종이를 자르고 중심에 고양이 목 둘레에 맞춰 원을 도려내면 된다. 목도리를 두르듯 고양이 목 주위에 둘러주면 된다.

이러한 응급처치가 끝나면 바로 병원으로 데리고 간다.

한편 고양이는 밖을 돌아다니다가 잡초 등이 얼굴 주위에 붙었다가 눈으로 들어가는 경우가 적지 않다.

그래서 고양이가 산책한 후에는 눈에 이상이 없는지 한 번쯤 확인하는 게 좋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 기사는 (주)헬스조선 『펫진』과의 콘텐츠 협약에 의해 제공되고 있습니다.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2:55

우리 집에는 치타가 살아요! 피할 수 없으면 지랄묘를 즐겨라

고양이 입 냄새로 알아보는 고양이 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