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강형욱, 매일 싸우는 ‘개들의 전쟁’ 어떻게 해결하나

KBS-2TV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가 30일, 보호자 사랑을 독차지하기 위한 ‘개들의 전쟁’ 편을 방송한다. 

이날 ‘개훌륭’에는 고민견 ‘바비’가 등장한다. 바비는 방송 최초로 출연하는 견종인 베들링턴 테리어. 특히 바비는 3마리 개를 키우는 다견가정의 막내.

그런데 바비는 보호자의 옆자리를 두고 12살 노견인 푸들 ‘슈’와 매일 극심한 전쟁을 치루고 있다. 특히 노견인 슈가 오랫동안 병원 신세를 질 만큼 상처를 많이 입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뿐 아니라 바비는 사람을 향한 공격성까지 보여 보호자는 물론 어린 자녀가 다치기까지 해 행동교정이 시급했던 상황.

바비를 먼저 만나러 간 이경규와 장도연은 사람을 반기며 좋아하던 바비가 슈에게 공격성을 보이고 애착 인형에 대한 집착을 보이는 모습에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개통령 강형욱이 살펴본 바비의 속내에 장도연은 충격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강형욱은 “해결할 수 있을 것 같으면서도 쉽지 않을 것 같은 느낌도 든다”고 말해 과연 바비가 슈와 잘 지낼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처럼 질투가 많은 바비에 대한 사연은 이날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The post 강형욱, 매일 싸우는 ‘개들의 전쟁’ 어떻게 해결하나 appeared first on 코코타임즈.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울타리 교육, 절대 하면 안되는 이유

“쪄서 익힌 누에, 파킨슨병 증상 억제에 효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