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가볍고 귀여운 도넛 모양의 고양이 넥카라, 비마이펫X펫트리움 사용후기

비마이펫 X 펫트리움 도넛 넥카라

가볍고 귀엽~ 안전한 도넛 고양이 넥카라

​비마이펫 유튜브 동영상을 저희 고양이랑 자주 보는 채널인데 비마이펫과 펫트리움 콜라보로 나온 귀여운 도넛 모양의 고양이 넥카라를 사용해보게 되었습니다 :)​

​아깽이 시절 중성화수술 할 때 동물병원에서 준 플라스틱 넥카라 사용하는 모습 보고 넘 짠했는데 ㅠ 그게 어느덧 8년 전…
가볍고 사용하기 편리한 고양이 넥카라 앞으로 있을 일들?을 대비하여 미리 사용해보게 되었어요. 저희 고양이처럼 몸에 무언가를 걸치기 싫어하고 쫄보냥이에겐 연습이 필요할거 같더라구요!​

​저희 고양이 몸무게가 5~5.5kg 와따가따 하는데 체구가 좀 있어요. 뚱뚱한 편은 아닌데 몸이 좀 크다고할까요ㅋ 아깽이 시절때도 3개월인데 이정도 몸이면 5개월이상이라면서 몸이 꽤 크게 자라겠네요 ^^ 하더라구요 ㅋㅋ 그래서 M사이즈로 선택 해보았는데, 음~ S사이즈 해도 괜찮을 뻔했어요? ㅎㅎ​

가벼운 고양이 넥카라 무게

S : 80g

M : 100g

L : 160g​

반려동물에게 부담 되지 않은 비마이펫 고양이 넥카라에요~ 체형에 맞게 사이즈 조절 할 수 있어 편했던 도넛 모양의 고양이 넥카라!

​소음, 까끌거림 등 최소화하고 고정이 강력한 특수 벨크로에요~털끼임과 소음이 적은 저소음 특수 벨크로를 사용했어요~​

이렇게 막혀 있지 않은 고양이 넥카라에요. 넥카라의 아래가 트여있어, 착용이 편리하답니다.​

또 생활 요염을 방지하기 위해 방수. 방오 코팅이 되어 있답니다.

​물을 뿌려보니 흡수 되지 않고 물방울이 또르르 떨어지더라구요! 세심한 배려 굳굳~​

​비마이펫 넥카라, 목 쪽에 부드러운 천으로 되어 있고 스토퍼가 있어 이중으로 조여줄수 있답니다.​

관심 없는 척하다 슬금 슬금 나오는 냥이 ㅋㅋ

​고양이 넷카라는 밥 먹을때나 놀 때 쉴 때 상황에 맞춰 각도 조절 하기 쉬웠어요. 앞으로 모여주거나 뒤로 제껴주거나!​

​착용방법은 아주 쉬워요.사이즈를 맞춰 벨크로를 붙혀준다음 부드러운 마감의 스토퍼로 다시 한번 조여주세요! 이제 고양이의 협조만 있으면 됩니다..ㅋ​

즈희집냥이는 워낙 쫄보에다 몸에 무언가를 걸치는걸 싫어해서 애초에 스토퍼로 사이즈에 맞게 조여주고 넥카로 벨크로로 조정 해주었어요~

목 쪽이 불편할까 걱정했는데 고양이님 목 털에 닿는 저 부위 천이 워낙 부드러워서 괜찮더라구요~!​

​ㅋㅋㅋ 웃참 실패, 심기가 많이 불편해하심요. 역시나 몸에 걸치는걸 싫어하셔서 몸이 굳어 버렸어요. 워낙 몸에 걸치는걸 싫어해서 목걸이도 못하고 옷도 못입혀요. 하지만 고양이 넥카라는 필수품이라 적응할 시간을 줘야 겠죠?!​

도넛 넥카라를 앞으로 젖히면 시야가 가려져서 좀 싫어하는거 같았는데, 뒤로 제껴주니 간식도 잘먹어요!​

저희 고양이님 미어캣같네요 ㅋㅋ 목도 길고 몸도 엄청 길고 앞발 뒷발도 길고 ㅋㅋㅋ중성화수술이나 상처부위가 있을 때 핱으면 덧나기 때문에 넷카라는 꼭 필수템인거 같아요. 도넛모양의 디자인도 이쁘고 고양이님 사이즈에 따라 조절도 가능하고 무겁지 않아 부담 없이 사용 할 수 있는 비마이펫 X 펫트리움 고양이 넥카라 추천합니다 :D​​

이 글은 비마이펫을 통해 제품을 제공받고 작성한 체험단 후기입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작성자: 박태양

이 콘텐츠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